Statistics Graph

Dole 농장 (하와이) - 2006.07.31.

미국/'06 하와이 | 2009.06.09 12:30 | Posted by iTravel

Dole 농장(Plantation)은 하와이 오아후섬 중앙의 위 쪽에 있습니다.  (http://www.dole-plantation.com)  렌트카로 동쪽 해안선을 따라 섬 일주를 하다가 호놀루루로 돌아오는 길에 잠시 들른 곳입니다.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구경하는데 그리 오랜 시간이 필요하지 않은(넉넉잡아 2시간 정도?) 곳입니다.

"Dole"이라는 브랜드는 잘 알고 있었지만 James Dole이라는 사람의 파인애플 농장이라는 것은 하와이에 와서 처음 알았습니다.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정면을 보면 건물이 하나 보이는데 아래와 같이 가지가지 파인애플 관계된 물건을 파는 Store입니다.  옷 같은 것은 별로 살만한 것이 없었고 (Dole 통조림 티셔츠를 입고 싶진 않았습니다...), 코코넛 캬라멜(Coconut Brittle)을 하나 샀는데, 상당히 괜찮은 맛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Dole 농장을 둘러보면서 파인애플에 대해 새로 알게된 사실이 많았습니다.  파인애플이 어떻게 열리는지 보신 적이 있나요?  저는 이렇게 달린다는 것을 처음 알게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냥 정원을 둘러보는 것은 따로 돈을 내지 않아도 됩니다.  하지만, 돈을 내면 뭔가 좋은 구경거리가 있을 것 같아서 하나를 골랐는데 결과는 실패였습니다.  마침 할인쿠폰이 있어서 세계에서 가장 크다는 미로(World's Lagest Maze)에 들어가 봤는데 정말 볼 것이 없더군요.  절대로 돈 내고 들어가지 마시기 바랍니다.  들어가는 입구에서 타임스탬프가 찍힌 표를 주는데 (빨리 빠져나오는 기록 잰다고...) 미로가 별 특징도 없고 군데군데 개구멍도 있어서 별 재미가 없습니다.  아래는 미로의 중앙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라리 가든 투어(Plantation Garden Tour)를 하거나 기차를 타고 농장을 둘러보는 파인애플 익스프레스(Pineapple Express)가 나을 것 같습니다.  아니면, 그냥 무료로 구경할 수 있는 정원만 구경하고, 파인애플 아이스크림 하나 사먹고 나오시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인애플 또는 Dole 농장의 유래에 대한 설명이 적혀있는 포스트가 있어서 많은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었습니다.  다음은 파인애플에 대해 많이 묻는 질문 (FAQ)과 답을 적어 놓은 내용.  첫 번째 수확까지 20개월, 두 번째 수확까지 14-15 개월이 걸린다고 합니다.  일일이 손으로 수확한다고 하니 얼마나 넓은 땅과 많은 노동력이 필요할까요?  우리나라에서는 기후가 맞아도 못하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Dole 농장을 처음 세우고, "Dole"이라는 브랜드를 만들고, 키운 Jim Dole에 대한 내용을 담은 표지판입니다.  세계 최초로 "파인애플 농장" 이라는 것을 만들고, 지금의 "Dole" 브랜드를 있게한 사람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한가지 빼 놓을 수 없는 것이 파인애플 아이스크림인데, 상당히 맛이 괜찮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원을 돌아다니다 보니 세계 각 도시까지의 거리를 적어 놓은 화살표들이 있습니다.  여기서 서울까지 4,530 마일이라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료로 구경할 수 있는 정원에는 다양한 파인애플 품종이 있고, 관심이 있다면 파인애플에 대해 좀 더 공부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