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경복궁의 재발견

국내여행 | 2008.07.27 14:05 | Posted by iTravel
<경복궁의 재발견> - 2008.04.20.

다녀온 지 좀 지났는데, 이제야 포스팅을 하게 되는군요.  제목을 경복궁의 재발견이라고 붙인 것은 아주 오래 전에 한 번 가보고, 최근에 다시 본 경복궁에서 외국의 문화유산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모습들을 봤기 때문입니다. 

4월 9일 총선투표를 했더니 국공립 유료시설을 할인받을 수 있는 투표확인증을 줬습니다.  당시에는 "내가 이걸 쓸 일이 있겠어.." 했었는데,  경복궁에서 쓰게 되었네요.  (입장료 무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 근처에 궁성 수문장 옷을 입고 기념 촬영을 할 수 있게 해주는 곳이 있습니다.  무료이긴 한데, 저는 혼자라서 외국인들이 기념촬영하는 것을 그냥 구경만 하고 패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쯤에서 경복궁의 Google Earth 사진을 한 번 확인해봅니다.  Google Earth에서 '경복궁'을 검색했더니 서울로 이동하는 것이 아니라 유럽 어디로 지도의 중심이 이동하네요.  그 쪽에도 '경복궁'이라는 한국 음식점이 있나 봅니다...  경회루, 근정전 등 주요 건물의 모습을 쉽게 알아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수문장 교대식이 열리는 '흥례문'입니다.  입장권을 사지 않아도 궁궐의 모습을 밖에서 볼 수 있는 곳이죠.  수문장들과 기념 촬영을 하는 관광객들이 많이 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복궁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적은 돌이 서 있습니다.  경복궁을 영어로 'Gyeongbokgung Palace'라고 했는데, 그냥 'Gyeongbok Palace'라고 하는 것이 더 낫지 않을런지...  ('한강'을 'Hangang River라고 하지 않지요.  혹시 요즘은 한글-> 영어 표기 원칙이 바뀌었는지도..) 

내용을 읽어보니 임진왜란으로 불탄 후 250년을 폐허로 있다가 대원군이 다시 지었고, 일제 강점기에 85%의 건물이 철거되어 일부만이 남았다고 하니 일본과의 악연이 많은 곳입니다.  1990년부터 복원사업이 시작되어 아직도 진행 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서 잠깐..  나중에 지하철역으로 가다가 찍은 사진들인데, 경복궁의 옛 모습들입니다.  1990년 초에 찍은 사진에는 '중앙청'이라고 불렀던 구 조선총독부청사 건물도 보입니다.  당시에는 그런가보다 했었는데, 지금 사진으로 비교해보니 정말 시원해보입니다.  (조선총독부청사 건물을 철거하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근정전으로 들어가는 '근정문'입니다.  경복궁하면 떠오르는 곳이 근정전과 경회루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근정전의 여러 모습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복궁' 하면 바로 떠 오르는 경회루의 모습입니다.  2층 누마루에 오르면 서쪽으로는 인왕산, 동쪽으로는 궁궐의 경관을 감상할 수 있다고 하는데 일반에게는 공개되어 있지 않아서 이 위치에서 바라볼 수 밖에 없습니다.  현존 목조 건물 중에는 최대규모 (바닥면적 933 제곱 미터, 282평)라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회루 연못 주변에는 벤치와 잔디밭이 있어서 시원한 바람 맞으며 쉴 수 있는 공간이 있습니다.  연못 주변에 특이하게 옆으로 자란 나무가 있는데, 베어내지 않고 받침대를 세워 놓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 사진인데, 궁궐 안에 피어있는 꽃 입니다.  어떤 꽃인지 다가서서 자세히 보지는 않았는데, 봄기운을 느낄 수 있는 모습입니다.  (지금은 여름인데, 봄 얘기를 하니 이상하기는 하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내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청동 스케치  (2) 2009.06.14
인사동 스케치 - 2008년 4월  (0) 2009.06.11
경복궁의 재발견  (0) 2008.07.27
수원 화성 일주  (0) 2008.07.10
멋진 건물들, 파주 헤이리 예술인 마을 (1)  (0) 2008.07.06
일산 호수공원 스케치  (0) 2008.07.0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