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일본 3대 성(城), 구마모토 성을 가다.> - 2008.02.06.
* 08년 일본 큐슈여행 관련 포스팅 모음

2008/05/18 - [08년 일본 큐슈] - 일본 큐슈 여행경비 - 2008.02.04. ~ 2008.02.09.

2008/05/18 - [08년 일본 큐슈] - 일본 후쿠오카 첫 날 - 2008.02.04.
2008/05/25 - [08년 일본 큐슈] - 유후인 (일본, 큐슈) - 2008.02.05.
2008/06/01 - [08년 일본 큐슈] - 일본 유후인 시내의 아기자기한 가게들 - 2008.02.05.
2008/05/26 - [08년 일본 큐슈] - 료칸 타츠미(일본,유후인) - 2008.02.05.
2008/06/01 - [08년 일본 큐슈] - 일본 유후인 긴린코 - 금빛 비늘 호수
2008/06/03 - [08년 일본 큐슈] - 유후인에서 아소산 가기
2008/06/06 - [08년 일본 큐슈] - 일본 3대 성(城), 구마모토 성을 가다.
2008/06/06 - [08년 일본 큐슈] - 구마모토 시내 구경
2008/04/25 - [08년 일본 큐슈] - 하우스텐보스 (일본,큐슈) - 2008.02.07.
2008/04/27 - [08년 일본 큐슈] - 하우스텐보스 돔토른 전망대 (일본,큐슈) - 2008.02.07.
2008/04/27 - [08년 일본 큐슈] - 하우스텐보스 야경 (일본,큐슈) - 2008.02.07.
2008/04/25 - [08년 일본 큐슈] - 하우스텐보스 "Super Trick Art" (일본,큐슈) - 2008.02.08.
2008/05/02 - [08년 일본 큐슈] - 후쿠오카 스시온도 (일본,큐슈) - 2008.02.08.

아소산을 출발한 아소 2호 버스의 최종 목적지는 구마모토입니다.

구마모토에서는 일본 3대 성 중 하나라는 구마모토성 (나머지 2개는 오사카성과 히메지성) 정도를 구경하고, 1박 후에 하우스텐보스로 떠나는 계획을 잡았습니다.  볼 것이 많아서 들른다기 보다는 여행 동선을 잡다보니 자연스럽게 오게되는 곳이죠.

아소 2호를 타고 구마모토 교통센터에 내렸습니다.

코인 라커에 짐을 넣고, 바로 택시를 잡아타고 구마모토성으로 갑니다.  교통센터에서 바로 가는 버스도 있기는 하지만, 거의 문 닫을 시간이 다 되어 일본 와서 처음으로 택시를 탔습니다.

택시 안의 모습입니다.  우리나라 택시와 별로 다를 바는 없지만, 기사가 자리에 앉아서 택시문을 열어줄 수 있도록 되어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마모토성은 교통센터에서 택시로 5분 정도 거리에 있습니다.  사실 시간이 조금만 있었다면 걸어갈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매표소에 도착한 시간이 오후 4시, 문 닫는 시간이 4시 30분이니 30분 정도 밖에 볼 시간이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표를 사서 안으로 들어가니 공사 중인 구마모토성의 모습이 보입니다.  사진으로 멀리서 보니까 공사 중인지 아닌지 잘 모르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중에 호텔에 왔더니 거의 비슷한 구도로 벗꽃과 함께 구마모토성을 찍은 사진이 엘레베이터에 걸려있습니다.  벗꽃 + 공사가 끝난 구마모토성이었으면 훨씬 그림이 좋았을텐데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물로 들어가는 입구입니다.  어쨌든 여기까지는 이런 생각을 좀 했습니다.  "히메지성 구경하는데 몇 시간은 걸렸는데, 30분 밖에 시간이 없으니 어떻게 구경을 해야하나..." 

히메지성 포스팅: http://blog.naver.com/taehoon21/50022513849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안에 들어가서 구경을 하다보니 30분이면 구경할 수 있겠더군요.  물론 전시되어 있는 물건들을 하나하나 세심히 보려면 한참 걸리겠지만, 그렇게까지 볼 일은 아닐 것 같고...  내부는 완전히 현대식으로 다시 지어서 옛날 모습이 거의 남아있지 않습니다.  (히메지성은 내부까지 옛날 모습이 그대로 남아있어서 훨씬 볼 것이 많았습니다.)

이런 식의 전시공간이 각 층에 있습니다.  천수각에 올라가서 전망이라도 볼 수 있으면 좋으련만, 그런 것도 없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 30분만에 내부 구경을 마치고 밖으로 나와서 사진을 찍기로 했습니다.  마침 해질녘이 거의 되었기 때문에 성 뒤편으로 해가 떨어지려고 합니다.  공사 중인 성의 모습은 여전히 눈에 거슬리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밖으로 나오면서 찍은 구마모토성의 여러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구마모토성에서 시내 쪽으로 내려가는 길입니다.  봄이 되면 경치가 훨씬 좋겠지요?  돌아갈 때는 교통센터까지 걸어갔는데, 한 10분 정도 걸렸던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마모토 교통센터에서 시내버스를 타고 미리 예약해둔 마루코 호텔로 갔습니다.  호텔인데, 방 안은 일본식 다다미방입니다.  사진을 찍어두지는 않았지만 맨 위층에 온천탕이 있어서 투숙객들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텔 숙박비에는 저녁식사와 다음 날 아침식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저녁식사는 1층 프론트 옆의 커피숍에 차려져 있어서 장소는 좀 그랬지만 그런대로 괜찮은 저녁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